Browsing: 성남뉴스

성남뉴스
0

–  시민들과 양방향 소통하며 영상홍보 ‘왕성’ –   성남시(시장 은수미)가 시정 영상홍보 매체인 유튜브 ‘성남TV’와 틱톡 ‘성남시’를 통해 시정 홍보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고 밝혔다. 2012년 개설하여 올해로 10년차인 유튜브‘성남TV’는 다양한 장르의 고퀄리티 영상을 제작․ 홍보하여 현재 1만 2천명의 구독자를 보유(2021년 구독자는 7,323명)하여 1년새 64%의 괄목할 성장을 보였다. 또한, MZ세대를 겨냥하며 2021년에 개설한 틱톡‘성남시’채널도 영향력 있는 크리에이터를 활용하여 시의 다양한 정책들을 숏폼 영상에 녹여 내면서 2만 3천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게 되었다. 특히, 틱톡 성남시 채널은 1년이라는 짧은 기간에 2만 이상의 구독자를 확보하였다. 시에서는 그 이유로 팔로워 470만명 ‘닥터후’, 팔로워 160만명 ‘쉐리’, 팔로워 95만명 ‘빵떡’ 등 MZ세대에게 친근하고 인지도 높은 크리에이터와 함께 시 명소를 공중부양하는 율동을 짧고 빠른 영상으로 소개하는 콘텐츠와 판교 게임회사 소개 콘텐츠를 선보여 각 40만 조회수를 보였고, 성남사랑상품권 10% 할인, 모란시장, 정자 카페거리, 트램 교통정책 등을 소개하는 콘텐츠로 각 30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며 많은 시민들로부터 공감과 참여를 이끌어 냈다는 분석이다. 시는 올해에 동영상 서비스를 선호하는 최근 트랜드와 수요층 니즈에 맞춰  틱톡 채널에만 한정되어 있던 숏폼 콘텐츠를 유튜브 성남TV내 ‘숏츠’와 틱톡 채널에 동시에     게시함으로써 양쪽 채널의 콘텐츠 다양화와 질적인 성장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틱톡 채널 운영 역시 전년도의 성과를 발판으로 시의 다양한 정책, 특히 청년 정책분야를 자연스럽게 녹여 유익하면서도 흥미를 유발할 수 있는 숏폼 영상 제작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성남시 공보관실 관계자는 “과거 공공기관의 콘텐츠 운영이 시민에게 일방적 정보를 전달해 왔다면, 최근엔 정보를 필요로하는 시민과 소통하고 공감할 수 있는 양방향 소통이 대세다.”라며  “올해 유튜브 ‘성남TV’와 틱톡 ‘성남시’ 채널이 더 많은 시민들에게 시정에 대한 흥미를 주고 공감과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성남뉴스
0

성남시는 무연고 독거노인 장모 씨(남·69세·태평동)에 대한 공영장례를 치렀다고 17일 밝혔다. 지난해 4월 성남시 공영장례 지원에 관한 조례 제정 이후 첫 공영장례다. 기초생활보장수급자이던 장 씨는 제대로 된 치료도 받지 못한 채 지병인 심장질환으로 지난 1월 1일 병원에서 사망했다. 해당 병원의 요청에 따라 성남시가 연고자를 파악해 사망 사실을 알렸지만 시신 인수를 거부했다. 이에 시는 위탁상조업체 국가대표상조와 함께 야탑동 소재 성모병원장례식장에서 장 씨가 세상을 떠난 지 2주 만에 장례식을 했다. 성남시 공무원 2명과 위탁상조업체 직원 2명만이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을 지켜봤다. 조례에 따라 장 씨의 안치료, 염습비, 수의관 등 시신 처리비용과 빈소 사용료, 제사상 차림비 등 장례 의식에 들어간 비용(160만원) 전액을 성남시 무연고 사망자 공영장례 지원비로 지급했다. 성남시 복지정책과 관계자는 “공영장례는 무연고나 빈곤 등으로 장례를 치를 수 없는 사람이 사망했을 때 사회가 고인의 마지막을 책임지는 추모 의식”이라면서 “하나의 장례문화로 확산시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성남뉴스
0

시 홈페이지 통해 신청받아…방역 패스 의무 도입한 16개 업종 대상 성남시는 1월 17일부터 오는 2월 25일까지 1·2차에 걸쳐 소기업·소상공인 방역물품 구매비 지원을 위한 신청을 받는다. QR코드 확인용 단말기, 손 세정제, 마스크, 체온계, 소독수 등 방역 물품 구매 비용을 업체당 최대 10만원까지 전액 국비로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방역 패스를 의무적으로 도입한 노래방, 목욕장업, 식당 등 16개 업종 소기업·소상공인이다. 지역 내 1만9000여 업체가 해당한다. 지원 신청은 성남시청 홈페이지(첫 화면)를 통해 이뤄진다. 방역 패스 의무적용이 시작된 지난해 12월 3일 이후 사들인 방역물품 구매 영수증을 파일 형태로 첨부해야 한다. 온라인 시스템 과부하를 막기 위해 접수 첫날부터 1월 26일까지는 사업자등록번호 끝자리별 10부제 신청을 받는다. 신청 기간 중 1차(1.17~2.6)는 중소벤처기업부의 데이터베이스(DB)에 등록된 희망회복자금 수령 업체를 대상으로 접수가 이뤄진다. 2차(2.14~25)는 실제 방역 패스 의무 도입 시설이지만, DB에 누락된 소기업·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접수가 이뤄진다. 사업자등록증, 대표자 신분증, 통장 사본, 구매 영수증을 성남시 홈페이지를 통해 제출해야 한다.

성남뉴스
0

공급량 1824명분…오는 26일부터 선착순 신청받아 성남시는 임산부에게 친환경 농산물을 지원하는 사업을 편다. 이 사업은 연간 1인당 최대 48만원(본인 부담 9만6000원 포함) 어치의 친환경 농산물을 꾸러미 형태로 거주지까지 배송한다. 사업비 7억원(국비 3억5000만원, 도비 1억500만원, 시비 2억4500만원)이 투입돼 꾸러미 공급량 1824명분을 지원할 수 있다. 지원 대상은 성남시에 주소를 두고 지난해 1월 1일 이후 출산했거나 현재 임신 상태인 사람이다. 영양 플러스 사업에 참여 중인 중위소득 80% 이하 임산부는 대상에서 제외한다. 지원은 오는 1월 26일부터 선착순 신청을 받아 진행된다. 임산부 친환경 농산물 쇼핑몰인 ‘에코이몰’에서 비대면 자격 확인 서비스 검증을 받아야 한다. 온라인 검증이 어려운 대상자는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에 지원 신청서, 주민등록 등본, 의료기관이 발급한 임신 확인서, 출생증명서 등을 내면 된다. 열흘 이내에 고유번호 부여 승인 문자가 오면 해당 쇼핑몰(에코이몰)에서 선택형·완성형·프로그램형 등 3가지 유형 중 하나를 선택해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를 주문하면 된다. 성남시 관계자는 “임산부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공급하고, 친환경 농산물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라고 말했다.

1 2 3 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