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헌 “난개발과 교통난 해결위해 시민과 함께 가겠다”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신동헌 광주시장 취임식 통해 ‘민선 7기 대원칙 ‘시민주권주의’ 실현 의지 강조

“내가 태어나고 나를 키워 준 광주는 나의 신앙이고 나의 희망이고 나의 꿈입니다.
‘오직 광주, 오직 광주시민’만을 위한 시장이 되겠습니다”

민선 7기 광주시장에 당선된 신동헌 광주시장은 2일 남한산성아트홀 대극장에서 취임식을 열고 새 출발을 알리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취임식에는 시민과 직원 등 1천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광주시립광지원농악단과 광주시민합창단의 식전공연에 이어 국민의례, 문재인 대통령의 축하메시지 낭독, 취임선서, 취임사, 시민과 함께 종이비행기 날리기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신 시장은 취임사를 통해 “광주시민이 주인”이라며 “주인인 광주시민이라면 누구라도
수돗물만은 먹을 수 있고, 광주시민이라면 누구라도 최소한의 행복을 누릴 수 있는 권리가 귀한 우리 시민에게 있다는 것을 외면하지 않고 증명해 보이고 싶다”고 강조했다.

이어 “길이 없으면 길을 만들고 법이 없으면 법을 만들어 자부심의 도시, 행복한 꿈의 도시, 대한민국에서 1등 도시로의 도전을 새롭게 시작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아울러 “우리 광주는 천년고도 너른고을 광주였다”며 “허난설헌이 살아있고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아버지이며 2대 국회의장을 역임하신 대통령 후보였던 해공 신익희의 자랑스러운 고장”이라고 지적했다.

신 시장은 “이렇게 좋은 자연환경과 역사와 인물의 고장임에도 불구하고 청정 도농복합도시 광주시는 심한 몸살을 앓고 있다”며 “무분별한 난개발의 후유증으로 광주의 교통체증은 이루 말할 수 없다”고 거듭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광주시장이라는 막중한 책임을 맡겨주신 광주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혼신의 노력을 다해 멸사봉공의 정신으로 민선 7기 광주시장으로서의 소임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자부심의 도시, 행복한 꿈의 도시, 대한민국 1등 도시로서의 도전을 새롭게 시작할 것”이라며 “민선 7기 광주시정의 대원칙인 ‘시민주권주의’가 실현될 수 있도록 지역 곳곳에서 시민들과 함께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 시장은 “젊은 부부의 증가로 광주가 젊어지고 똑똑해 지고 있으며 이는 천재일우의 기회”라며 “살고 싶은 도시, 광주시민인 것이 자랑스러운 그날을 위해 정의롭고 공정한 사회, 시민의 꿈이 실현되는 살기 좋은 광주를 함께 만들어 내자”고 당부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