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호 하남시장 후보, (재)희망제작소와 하남시 희망만들기 정책협약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주민이 참여하는 정책 발굴 △풀뿌리 민주주의 가치실현△협동에 기반한 지속가능발전 △희망만들기 사업 공동추진

김상호 하남시장 후보는 2일 오후 하남시 신장동 소재 선거사무소에서 재단법인 희망제작소(소장 김제선)와 「하남시 희망만들기 정책연대」 협약식을 열고, 협약서에 서명했다.

(재)희망제작소와 김상호 후보는 △능동적 주체인 하남시민들과 함께 지속가능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공동으로 정책을 발굴하고 실현하는데 적극 협력할 것 △지역사회 혁신과 민주주의 가치를 실천해 나갈 것 △협동에 기반한 사회적 경제 확산지역 고유자원과 혁신으로 일구는 하남경제 활성화, 시민행복을 최우선하는 복지정책의 실현해 나갈 것을 합의했다.

김상호 후보는 특히, 민주주의 가치의 실천과 관련해서 “민주시민교육의 활성화와 전문화를 지원하기 위해 민주시민교육 종합계획을 수립·시행하고, 이를 근거로 민주시민교육사 양성, 교육프로그램 기획 개발, 온라인 프로그램 기획 및 홈페이지 개설, 교육프로그램 및 온라인 프로그램 운영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재단법인 희망제작소(The Hope Institute)는 2006년 박원순(현,서울시장)을 중심으로 시민, 시민사회 활동가, 사회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출범했다. ’21세기 新실학운동’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창립한 희망제작소는 한국사회의 크고 작은 의제들에 대해 정책적 대안을 연구하고 실천하는 독립 민간연구소로 시민 참여를 바탕으로 한 지역과 현장 중심의 실용적인 연구를 지향하는 단체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