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도에서 압도적 승리로 문재인 정부의 성공 뒷받침 할 것”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촛불혁명으로 이룬 새 역사, 지방 권력 교체로 완성해야”정권 교체 1년 맞아 지방 권력 교체 중요성 역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가 정권 교체 1주년을 맞아 지방 권력 교체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이 예비후보는 9일 자신의 SNS에‘정권교체 1년.. 이제 지방 권력을 바꿀 때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남북정상회담으로 새로운 역사가 시작되고 있다. 불과 1년 전만 해도 상상하지 못했던 일이 현실이 되었다”며 “촛불이 없었다면 불가능했을 일들”이라며 정권 교체와 현 시국에 대한 소회를 피력했다.

이어 “그러나 아직 해야 할 일이 남아 있다. 촛불혁명의 종착지는 공정한 나라, 나라다운 나라의 완성”이라며 “지금도 역사의 흐름을 방해하고, 시대를 거꾸로 되돌리려는 시도가 계속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중앙권력이 넘어갔는데 지방권력까지 넘겨주면, 나라를 통째로 적에게 넘기는 것”이라고 했다“며“저들이 큰소리 치는 이유는 분명하다. 국회에서 제2당의 지위를 유지하고 있고, 지방권력의 절대다수를 장악하고 있기 때문에 몽니를 부리며 국회를 마비시키고 개혁을 무력화시키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예비후보는 “평화의 진전을 시기하며 대결을 부추기는 세력, 분단에 기생하며 민주주의를 탄압해온 세력을 그대로 놔두고서 나라다운 나라는 요원할 수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지방권력을 바꿀 절호의 기회가 왔다. 수레바퀴를 막아선 사마귀처럼 마지막 발악을 하는 저들을 심판하는 것이 나라다운 나라를 만드는 길”이라며 “지방권력의 교체로 우리들의 삶을 실질적으로 바꿔내야 한다”고 거듭 목소리를 높였다.

끝으로 “이재명이 경기도에서 압도적으로 승리하여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누구보다 든든하게 뒷받침하겠다”며 “촛불혁명의 완성을 위해 흔들림 없이 전진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같은 날 오전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도민과 함께 더 큰 경기도, 더 큰 대한민국을 만들어가겠다”며 “일자리를 늘리는 경제도지사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히며 재선 도전을 공식 선언했다.

이에 자유한국당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9일 재선 도전을 공식화 하면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와의 한판 승부를 벌이게 됐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