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 위례 택지개발사업지구 1단계 지적공부 확정․ 시행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하남시(시장 오수봉)는 위례 택지개발사업지구 1단계 지역에 대한 토지개발사업이 완료됨에 따라 새로이 지번, 지목, 면적, 좌표 등 43필지(716,025.9㎡)의 지적공부(토지대장, 경계점좌표등록부 등)를 확정하여 홈페이지 및 게시판 등에 공고했다고 1일 밝혔다.

3개 지자체(하남시, 성남시, 송파구) 중 가장 먼저 지적공부를 확정한 하남시는 학암동 43필지(716,025.9㎡)로서, 지목별로는 ▲ 대 12필지(354,454.6㎡), ▲ 학교용지 4필지(41,655.2㎡), ▲ 도로 5필지(113,498.1㎡), ▲ 공원 16필지(113,876.3㎡), ▲ 체육용지 1필지(42,367.0㎡), ▲ 종교용지 1필지(1,713.0㎡), ▲ 잡종지 4필지(48,461.7㎡) 등이다.

박진호 토지정보과장은 “위례신도시 내 지적공부의 확정·시행으로 지적공부를 발급받을 수 있게 됨에 따라, 1단계 지역 내 소유자는 토지 등기 등 재산권 행사에 있어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번 지적공부 확정·시행으로 한국토지주택공사는 소유권보존 등기 관련 절차를 진행한 후 6월 중으로 소유자에게 소유권이전 등기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며, 진행상황 및 절차는 한국토지주택공사 위례사업본부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