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과 여성이 더불어 삶을 나누는  따뜻한 행복 도시 !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이현철 광주시장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는 20일 제38회 장애인의 날을 맞이하여 장애인·여성 시민을 위한 사회 복지 정책을 발표했다.

이현철 예비후보는 앞으로 장애인에 대한 복지행정은 장애인들의 자활할 수 있고, 일반시민과 더불어 상생할 수 있는 정책이 되어야 한다고 보고, 장애인의 사회 참여교육과 사회적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우선, 경증 장애인을 대상으로 평생학습원 내에 ▲장애인 평생교육원을 별도로 편성하여, 자립 재활 교육을 확대하고, 시 공공사업과 사회적 일자리에 ▲장애인 고용할당과 취업 알선을 우선하겠다고 공약했다.

한편, 직장 여성 시민을 위해 퇴근 후 8시까지 ▲ 모든 어린이집, 유치원에서 아동을 안전하게 돌볼 수 있는‘8캐어’사업을 지원 확대하고, 보육 여성을 위해 아동과 편안히 여가를 즐길 수 있는 ▲ 키즈맘 카페를 각 지역도서관과 주민 센터에 설치할 것을 약속했다.

또한, 경력단절 여성을 위해 평생학습원 내에 ▲ 여성가족부‘새일센터’의 직업교육, 재취업 상담 서비스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현철 광주시장 예비후보는 녹색연합 사무국장, 민주당 중앙당 부대변인, 민주당 정책위 부의장,( 현)더불어민주당 광주시 재선의원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