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 전문 보건 의료 시스템 구축으로, 초고령 사회 행복 복지 도시 준비 !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이현철 광주시장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는 12일 초고령 사회, 시민의 건강과 품위 있는 노년의 삶을 책임질 보건·의료 정책을 발표했다.

이현철 예비후보는 눈앞에 다가온 초고령 시대, 보건·의료 행정은 소수 사회적 취약층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 시민 모두의 건강한 미래를 책임지고 아름답고 품위 있는 생의 마감을 준비할 수 있는 복지 시스템 마련에 앞장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문재인 정부의 핵심 의료 정책인‘치매국가책임제’에 발 맞춰 치매 전문 보건·의료 시스템 구축을 중점 공약으로 제시했다.

우선, 지역 보건소 치매안심센터의 치매 예방과 체계적 관리를 위해, 노인 복지관을 확충하여 ▲치매 전문 복지관을 설치하고, ▲치매 교육과 치매 가족을 위한 가족 카페를 운영하겠다고 약속했다.

또한, 전문적인 치매 공공 의료 서비스 제공을 위해 ▲시립 치매전문요양원을 설치하고, ▲컴팩트형 실버타운(‘붉은노을’마을 사업)을 조성하여 시민이 노년에 안전하게 자립·자활할 수 있는 삶의 터전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중앙정부 지원 아래 ▲공립 치매안심병원 건립을 추진하겠다했다.

덧붙여 이현철 예비후보는 더 이상 치매는 특수한 질병이 아니라, 우리 모두가 겪게 될 노년의 일상임을 인식하고, 치매 가족을 비롯한 시민들의 치매에 대한 정책적 관심을 촉구했다.

이현철 광주시장 예비후보는 녹색연합 사무국장, 민주당 중앙당 부대변인, 민주당 정책위 부의장,( 현)더불어민주당 광주시 재선의원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