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지사선거]이재명 “경기도 한반도 평화경제 중심으로 세우겠다”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지자체장 후보로는 이례적 안보 정책 발표. 경기 북부에 통일경제특구 조성 등의 발전 방향 제시

“경기도는 분단의 아픔이 첨예하게 살아 있는 곳입니다. 그동안 경기북부 주민들은 분단으로 인한 피해를 고스란히 안고 살았습니다. 안보를 튼튼히 함과 동시에 평화를 정착하고, 주민들의 삶을 개선해야 하는 책무가 경기도지사에게 있습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가 “경기도 북부를 한반도 평화경제의 중심으로 세우겠다”며 정책제안의 배경을 이같이 밝혔다.

이어 이 예비후보는 11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지자체장으로는 이례적인 안보정책 및 경기 북부 발전 방안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분단의 상징인 경기도를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중심으로 만들겠다”며 “각종 규제를 합리화하고 기본이 바로 선 행정으로 주민들의 삶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안보는 국가의 존립을 있게 하는 기본 전제”라며 “안보를 이유로 주민들의 희생을 강요해서는 안 된다. 주민들의 입장에서 하나하나 살피겠다”며 자신의 공약을 제시했다.

이 후보는 주민들의 삶과 함께하는 안보환경을 위해 ▲경기도 안보정책조정관 신설을 통한 권역별 민관군 협의체 활성화 ▲군 복무기간 중 상해보험 가입 지원 ▲애국지사와 참전용사, 보훈가족 지원 강화 등을 약속했다.

이어 주민들의 삶과 낙후된 환경을 개선하기위해 ▲군사시설주변지역 지원특별법 통과를 위한 지역 국회의원들과의 협력 ▲군사·상수원·수도권 3중 규제 합리화 및 합당한 보상 ▲안전·소방·치안 등 인프라 확충 등의 공약도 내놨다.

“경기북부 평화번영의 상징이 될 것…활력이 넘치는 새로운 경기도 만들겠다”

아울러 평화경제의 중심의 경기도를 위해 ▲경의선과 경원선 축으로 한반도 경제·산업 및 관광·물류 개발벨트를 조성 ▲경기북부 관통 동서 평화고속도로와 순환철도망 등 교통체계 구축 지역 균형발전을 도모 ▲ 미군반환공여지 국가주도개발 추진의지도 피력했다.

이 후보는 “경기북부는 남북관계 발전을 선도하는 평화번영의 상징이 될 것”이라며 “주민의 삶과 함께할 때 안보는 더욱 튼튼해지고, 남북관계 개선과 평화를 선도할 때 경제에 활력이 넘친다. 새로운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거듭 목소리를 높였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이용광 등 육·해·공군 및 해병대 출신 예비역 장성 6명이 배석해 이 예비후보의 안보정책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한편, 이날 이재명 예비후보는 경기도 분도론에 대해 “해당지역 주민의 의사와 주민의 이익이 가장중요하다”며 “남 지사의 서울과 통과과 타 후보들의 분도와 달리 단계적 분도”라고 설명했다.

이어 “무조건 분리하면 낮은 재정 때문에 더 나빠질 것이다. 북부 주민들도 원하지 않을 것”이라며 “재정자립가능하고 발전 담보할 수 있는 환경에서 분도하는 것이 맞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