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 범죄피해자 맞춤형 지원 유관기관 사례회의 개최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분당경찰서(서장 유현철)는 13일 경찰서 2층 회의실에서 분당구청 사회복지과, 한국피해자지원협회 경기동부지부, 경찰서 협력단체인 피해자멘토위원회 등 8명이 참석한 가운데 범죄피해자 지원을 위한 유관기관 사례회의를 가졌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 최근 발생한 가정폭력 살인미수 피해자에 대한 피해회복 및 지원을 위한 각 기관들의 역할분배, 지원방안 등의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경찰에서는 가해자 출소일에 대비한 신변보호, 분당구청에서는 수술비 및 생계비 등 긴급복지 지원을 적극 검토예정이며, 한국피해자지원협회 경기동부지부는 지속적인 상담과 심리치료 지원을 결정했다.

유현철 분당경찰서장은 “유관기관 맞춤형 사례회의를 통한 신속하고 폭넓은 지원방안으로 범죄피해자가 조속히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는 분당경찰이 되겠다”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