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조직 회식문화 다변화 유도… “911운동 추진”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 911운동… 9시 이전에 술은 1가지로 1차에서 끝내기

– 일하는 방식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회식문화부터 개선 추진

하남시(시장 오수봉)는 직원들의 회식문화를 적극 개선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지난 1월 전 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일하는 방식 설문조사 결과 중 회식문화 개선 분야의 직원 요구사항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맛집탐방, 걷기, 야유회, 공연․영화 관람, 점심회식 등으로 다변화 하여 유도 추진한다고 밝혔다.

설문조사 결과, 회식문화 중 최우선으로 개선해야 할 사항으로 ▲ 9시 이후 2차가기(57.6%), ▲ 술잔 돌리기(52.8%), ▲ 상사중심의 회식(48.1%), ▲ 술 강권하기(37.7%), ▲ 과도한 음주(33.7%), ▲ 회식 참석 강요(33.3%) 순으로 나타났다.

시는 이를 위해 모두가 좋아하는 회식문화를 우리가 함께 만들자는 모티브로 구성원이 싫어하는 회식문화를 과감히 버리고 상호소통하며 교감하는 회식문화로 전환하고, 최우선적으로 911운동(9시 이전에 술은 1가지로 1차에서 끝내기)과 회식방법 개선 운동을 전개하기로 했다.

아울러, 시는 “각 부서장(동장)과 출자출연기관장에게 건전한 회식문화를 정착시키는 데 앞장서 줄 것을 당부하고 회식전후 사고가 발생되지 않도록 사고예방 교육과 반기별 회식실태를 조사하여 지속적으로 개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