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민선 6기 100대 약속 사업 모두 추진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서수원지역 종합병원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로 유일했던 보류사업 정상 추진

수원시 ‘민선 6기 시민과의 약속 100대 사업’ 중 유일하게 보류사업으로 분류됐던 ‘서수원 종합병원 유치 사업’의 물꼬가 트였다. 이에 수원시는 100대 약속 사업을 모두 이행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서수원 종합병원 유치 사업은 수원시 자체 행정력으로 추진이 어려워 지난 1월 좋은시정위원회가 주관한 ‘민선 6기 시민과의 약속 평가보고회’에서 ‘보류’로 결정된 바 있다. 하지만 수원시가 지난 6일 의료법인 덕산의료재단과 ‘서수원 지역 종합병원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면서 사업에 청신호가 켜졌다.

장기추진사업으로 분류된 ‘노면전차(트램) 도입’도 지난달 28일 트램 운행 근거를 담은 ‘도로교통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되면서 사업추진 동력을 확보했다. 도로교통법 개정안 통과로 도시철도법·철도안전법 등 트램 운행에 필요한 3가지 법안이 모두 마련됐다.

현재 혁신과제 30개와 약속사업 70개로 이뤄진 수원시 ‘민선 6기 100대 약속 사업’ 중 83개 사업이 완료되며 17개 사업이 정상 추진되고 있다. 분야별 사업 이행률은 ‘복지여성’ 100%, ‘자치교육’ 94%, ‘일자리’ 80%, ‘환경교통’ 80%, ‘안전도시’ 61%다.

지난 1월 31일 열린 ‘민선 6기 시민과의 약속 평가보고회’에서 혁신과제 중 ▲일(자리) 복(지) 터진 수원 ▲부패 Zero, 청렴 1등 수원 실현 ▲건강미래도시 조성 ▲수원형 공공디자인 구축 ▲생물다양성 기반 구축 ▲행정혁신 3S 스타트 업 ▲공공재정 건실화 추진 등 7개 사업이 ‘매우 우수’ 평가를 받았다.

또 약속사업 중에서는 ▲농수산물도매시장 시설 현대화 사업 ▲수원화성 군 공항 이전 추진 및 스마트폴리스 계획 수립 ▲원도심재생 시민약속사업 ▲안전사각지대 CCTV 프로젝트 추진 등 25개 사업이 ‘매우 우수’ 평가를 받았다.

수원시 관계자는 “남은 민선 6기 동안 약속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협업을 강화하겠다”면서 “시민약속사업을 내실 있게 마무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