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3·1만세운동 재현 거리행진 및 기념식 개최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광주시는 지난 1일 제99주년 삼일절을 맞아 3·1절 기념식을 개최했다.

3·1절 기념탑에서 열린 이번 행사는 조억동 시장을 비롯해 독립유공자 유족과 광복회원, 보훈단체, 시민, 학생, 군인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오전 9시 기념탑 참배로 시작 된 행사는 3·1운동 기념탑에서 광주시 노인복지회관까지 거리행진을 하며 장관을 이뤘다. 거리행진은 대형태극기를 선두로 일본헌병과 독립투사들로 분장한 공연단원들이 거리 곳곳에서 퍼포먼스를 펼쳤으며 일제의 폭압에 굴하지 않고 독립을 외치는 당시 상황을 재현해 시민들의 눈길을 끌었다.

거리행진이 끝난 후 노인복지회관에서 진행된 기념식은 창작 뮤지컬 갈라쇼 ‘광복이 오면’을 시작으로 3·1운동 경과보고 및 독립선언서 낭독, 기념사, 삼일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으며 부대행사로 대한민국 임시정부 사진전을 개최해 참가자들의 호평을 얻기도 했다.

조 시장은 기념사에서 “99년 전 오늘 일제의 총·칼 앞에 맨손으로 맞서 당당히 조선의 자주 독립을 외친 선열들의 넋을 기리며 3·1운동 정신을 이어받아 국가와 지역발전을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변화와 성장의 중심도시 광주를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