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근린공원 생태체험프로그램 강사 14명 모집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 용인시, 전문강사 통해 차별화된 생태체험 기회 제공 –

용인시는 올해 영·유아(3~7세)와 초등학생 및 가족을 대상으로 계획 중인 근린공원 생태체험프로그램에서 활동할 강사 14명을 22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산림·자연생태에 대해 풍부한 경험과 전문지식을 갖춘 강사진을 활용해 근린공원의 생태자원이 계절별로 변하는 모습을 시민들에게 더 잘 전달하기 위한 것이다.

지원자는 올해 1월1일 이전부터 용인시에 주소를 두고 있어야 하며 ‘산림교육의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따른 자격증을 갖춰야 한다. 또 수지생태공원과 상갈근린공원에서 3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되는 체험프로그램에서 활동할 수 있어야 한다.

시는 응모자를 대상으로 1차 서류전형과 2차 면접 및 시연평가를 통해 최종 합격자를 결정할 방침이다.

용인시가 시민들에게 친환경적인 교육과 여가활동을 제공하기 위해 지난 2011년 시작한 근린공원 생태체험프로그램은 지난해 354회에 걸친 강좌에 5,000여명이 참가하는 등 시민들의 호응이 높은 편이다.

시 관계자는“전문강사를 통해 보다 체계화되고 차별화한 생태체험프로그램을 기획해 공원이 휴식과 여가를 위한 공간 뿐 아니라 교육과 체험의 장으로 활용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