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한·미 연합군사훈련 연기 적극 환영”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이 시장 5일 자신의 SNS통해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동안 한·미연합군사훈련 연기하기로 합의한 것에 대해 환영의 뜻 나타내

이재명 성남시장이 한·미 군사훈련 중단을 적극 환영하고 나섰다. 이 시장은 5일 자신의 SNS에 ‘남북관계 회복, 북핵문제 해결 위한 천금 같은 기회’라는 글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4일 전화를 통해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동안 한·미연합군사훈련 연기하기로 합의했다”며 “적극환영한다”고 반겼다.

이어 “남북관계 개선과 북핵문제 해결을 위한 천금 같은 기회를 얻게되었다”며 “이 기회를 놓쳐선 안 된다”며 정부에 힘을 실어달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 시장은 야당에게도 “한반도에 살고 있는 우리 모두의 운명이 걸려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정략적 이해관계를 앞세워 (이번 기회를)놓치는 일이 없도록 언행에 신중을 기해달라”고 부탁했다.

끝으로 “자신도 할 수 있는 모든 역할을 다하겠다”며 “평창올림픽이 성대한 평화올림픽이 될 수 있도록 뜻을 모아달라”당부했다.

이 시장은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신년사에서 평창올림픽 참가의사발표 이후 남북관계 개선을 위해 꾸준히 자신의 의사를 SNS에 개진하고 있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대통령은 4일 전화통화를 통해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한·미 연합군사훈련을 연기하기로 합의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트럼프 미 대통령에게 “북한이 더 이상 도발하지 않을 경우 올림픽 기간 동안에 한·미 연합훈련을 연기할 뜻을 밝혀달라. 그러시면 평창 올림픽이 평화 올림픽이 되고 흥행에 성공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 믿는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트럼프 미 대통령은 “저를 대신해 그렇게 말씀하셔도 될 것 같다”며 “올림픽 기간 동안에 군사훈련이 없을 것이라고 말씀하셔도 되겠다”고 화답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신년사에서 평창올림픽 참가 의사를 밝힌 뒤 한·미 정상이 군사훈련 연기에 합의해 향후 남북관계회복에 긍정적 기류가 붙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