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산림환경 교육 및 숲해설 시범사업 추진

0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양평군(군수 정동균)은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산림환경 교육 및 숲해설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산림환경의 중요성과 자연의 소중함을 일깨워주는 교육사업으로 관내 11개 초등학교, 64개 학급, 1,529명이 신청했다.

학생들은 9월부터 11월까지 쉬자파크와 양강섬, 용문산관광지, 산나물 공원에서 숲해설가들과 신나는 체험활동을 하게 된다.

이번 사업은 산림과와 양평혁신교육협력센터의 협업으로 진행되며 양평혁신교육협력센터에서는 학교와의 네트워크를 활용하고 에듀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산림과에서는 숲해설가를 지원하고 있다.

숲해설 시범사업에 참여한 교사는 “학생들이 코로나19로 인해 체험활동에 제약이 많았는데 관내 숲속에서 즐거운 시간을 갖게 돼 좋았다”고 말했다. 한편 군관계자는 “금번 산림환경 교육 및 숲해설 시범사업 진행과정에서 설문을 받고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2022년도에는 더욱 참신한 프로그램을 준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산림환경 교육 및 숲해설 시범사업과 관련 문의는 031-770-2417로 하면 된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