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2021년 추석 명절 물가안정 캠페인 펼쳐

0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최근 추석 명절 물가안정과 원산지 표시 준수를 위한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한국소비자교육원하남지부(지부장 박정희), 한국여성소비자연합(지부장 김미숙), 소비자지킴터(회장 김경실), 소비자교육중앙회하남시지회(지회장 유경례) 및 소비자단체회원, 물가책임관(일자리경제과장) 등 30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합리적 소비! 착한 소비! 물가안정의 지름길’, ‘정직한 가격 및 원산지표시로 소비자를 보호합시다’를 구호로 시내 주요 상가와 시장 등을 돌며 캠페인을 벌였다. 특히 업소에는 가격표시제 실천을 당부하고 원산지표시제도 함께 홍보했다.

한편, 시는 건전한 유통거래질서 확립을 위한 점검반을 편성·운영하며, 추석 명절 16개 품목을 중점관리품목으로 선정해 물가동향을 파악 중에 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