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즉석판매제조가공업 및 기타식품판매업소 지도·점검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광주시는 오는 5월 25일까지 7주간 즉석판매제조·가공업 374개소 및 기타식품판매업(300㎡ 이상 마트) 65개소를 대상으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지도·점검은 안전한 식품제조와 유통환경을 조성하고 수도권 방역지침 의무화 조치에 따른 변경된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점검내용은 즉석판매제조·가공업의 경우 ▲식품 등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 여부 ▲유통기한 경과 원료 사용·판매·조리·보관 여부 ▲기계·기구류 안전관리 등이며 기타식품판매업의 경우 ▲소독 및 환기 실시 및 대장관리 ▲유통기한 경과제품 판매여부 등이다. 신동헌 시장은 “즉석판매제조가공업 지도점검을 통해 즉석식품 제조의 위생적 관리를 강화해 시민이 안심하고 식품을 소비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며 “기타식품판매업의 강화된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점검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