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관 협력 ‘집수리 하남?!’, 올해 1호 가정 주거환경 개선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 지난 2일, 현대건설, 하남시사회복지협의회, 하남시청 직원 등 10명 참여해 신장동 취약계층 가구 환경개선 실시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취약계층 주거복지 향상을 위한 민·관 협력 프로젝트 ‘집수리 하남?!’올해 1호 가정의 주거환경 개선을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집수리 하남?!’은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하는 기업과 주거환경 개선이 필요한 원 도심 저소득 취약계층을 연결해 무상으로 집수리를 지원해 주는 사업으로, 2019년부터 시 자체적으로 추진해 왔다.

이번 집수리는 지난 2일 협약기관인 현대건설과 하남시사회복지협의회, 하남시청 직원 등 10명이 참여해 신장동의 다자녀 가정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참가자들은 습기 가득한 집 내부 곰팡이를 제거하고 오래된 도배와 장판, 낡은 가구 등을 교체하는 등 아이들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도왔다.

시 관계자는 “몸이 불편한 자녀가 있어 더욱 지원이 절실했던 이웃에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더 많은 분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롯데건설·신세계건설과 함께 2019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11가구의 집수리를 지원했으며, 올해부터는 현대건설과도 협약을 체결, 3곳의 건설사와 함께 집수리 하남 사업을 더욱 활발히 전개할 계획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