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거리 노숙인 코로나 선제적 검사 2회 실시 모두 음성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성남시는 사랑마루 노숙인 무료 급식소에 아침식사를 하러 오는 ‘거리 노숙인’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선제적 진단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다고 24일 밝혔다.

성남시에 따르면 노숙인의 집단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노숙인 무료 급식소 부근에 임시 선별 검사소를 설치해 검사를 독려했고 검사 결과 2월10일 62명, 2월 24일 54명 모두 음성으로 판정됐다.

또한 노숙인 시설 종사자 및 입소 대상들을 대상으로 월2회 이상 정기적으로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앞으로 성남시에서는 주거지가 일정하지 않은 거리 노숙인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홍보하고 마스크 지원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할 계획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