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사회적경제 지역특화사업’ 선정… 사업비 1억 1천만원 확보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 하남시, 선정된 25개 시・군 중 세 번째로 많은 1억 1천만원 사업비 확보
○ 사회적경제 친화도시 구축사업을 통해 사회적기업 온라인 판로개척 등 추진

하남시(시장 김상호)가 경기도에서 공모한 ‘사회적경제 지역특화사업’에 선정돼 도내 세 번째로 많은 1억 10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16일 밝혔다.

지역특화사업은 사회적기업 활성화를 위해 지자체가 직접 수행하는 사업으로 하남시를 포함한 25개 시·군이 선정됐다. 사업비는 900만원에서 최대 1억 4000만원까지 차등 지원된다.

선정된 시·군은 지역 특성에 맞는 사회적기업 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해 사회적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게 된다.

하남시는 ‘사회적경제 친화도시 구축 2차 사업’을 통해 사회적기업의 온라인 판매를 촉진하는 판로 개척 지원과 하남시 사회적경제 육성 5개년 계획 연구용역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사회적경제 조직이 지속 성장할 수 있는 환경 마련을 위해 2019년 사회적경제지원센터를 설립, 창업교육 등을 지원하며 지역공동체 기업 육성에 집중하고 있다.

이에 지난해에는 교육 수료 3개 팀이 경기도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선정됐으며, 현재 (예비)사회적기업 수도 2019년 당시 6개소에서 21개소로 크게 늘면서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에 속도를 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정부와 경기도의 사회적경제 활성화 사업에 적극 참여해 사업비를 확보하고, 사회적기업 창업부터 성장까지 체계적인 교육과 컨설팅, 판로개척 등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