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한파 속 취약계층 ‘건강한 겨울나기’ 지원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 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하여 ‘비대면 방문건강 관리서비스’ 강화
○ 안전정책과와 협업을 통해 한파 대비 방한물품 등 지원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계속되는 한파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의 건강한 겨울나기를 위해 비대면 방문건강 관리서비스를 강화한다고 2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방문건강관리사업에 등록된 독거노인과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따라 비대면 방식으로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전담 간호사 10명이 오한이나 피로, 의식 혼미 등 한랭 질환 증상 여부를 전화로 모니터링하며 한파 대비 건강수칙과 행동요령을 안내하고 있다.

한파주의보나 경보가 발효되면 주기적으로 대상자의 건강상태를 확인한다.

특히 강추위에 대비해 수면바지 340개와 털덧신 300개, 방한모자 300개 등 방한물품을 배부하는 한편, 안전정책과와 협업해 핫팩 1,000개와 한파 대응요령이 담긴 리플릿도 함께 지원하고 있다.

구성수 보건소장은 “코로나 확산에 이어 한파까지 겹치면서 홀로 계신 어르신들이 유독 힘든 겨울을 보내고 있다”며, “방한물품 지원과 더불어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동절기 취약계층 건강관리에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