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에 소외계층 이웃돕기 성금·현물 기탁 줄이어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광주시에 추운 겨울을 함께 보내고자 하는 온정의 손길이 줄을 잇고 있다.
으뜸철강㈜ 황상돈 대표는 12일 광주시청을 방문해 이웃돕기 성금 1천만원을 전달했다.
황 대표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이웃과 함께 따뜻한 연말연시를 보내고 싶어 성금을 기탁하게 됐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기탁의사를 밝혔다.
또한, 이날 신영특장 최신영 대표는 연탄 1천장(75만원 상당)을, 참재가노인복지센터 박지현 대표는 백미 30포(10㎏, 80만원 상당)의 현물을 전달했다.
이에 대해 신동헌 시장은 “어려운 경제상황에서도 이웃사랑 나눔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기탁 받은 성금과 현물은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화답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