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면 새마을회, 무연고 묘 제초작업으로 지역사랑 실천에 앞장서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양평군 옥천면 새마을회(허철호 지도자 회장, 우상희 면 부녀회장)에서는 지난 6일 옥천공동묘지의 무연고 묘지에서 제초작업을 실시하며 지역사랑 실천에 앞장섰다.

옥천면 새마을회 회원 30여 명은 오전 6시 30분부터 정기적으로 찾아오는 성묘객이 없어 오랜 기간 방치된 묘지의 잡초 제거 작업을 실시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분묘 주변의 넝쿨과 잡초를 제거뿐만 아니라 주변 정비도 함께 실시하며 깨끗한 환경 조성에도 기여하며 더불어 살아가고 협동하는 새마을 운영 이념을 남달리 실천했다.

최인성 옥천면장은 “쌀쌀해진 가을 날씨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도 불구하고, 무연고 묘지를 내 조상의 묘처럼 돌보며 조상에 대한 효를 실천하는 새마을회의 따뜻한 마음에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옥천면 새마을회에서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지난 3월부터 지속적으로 다중이용시설에 방역 소독 활동과 마스크 필수 착용 안내 등 코로나19 극복 캠페인 활동을 실시한 바 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