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경안증설 공공하수처리시설 사용 개시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광주시는 안정적 하수처리를 위해 증설한 경안 공공하수처리시설을 오는 12일 사용개시 한다고 6일 밝혔다.

남한산성면 하번천리 일원에 위치한 경안 공공하수처리시설은 인구증가와 지역개발사업 등으로 하수 발생량이 증가하면서 1일 처리용량 4만톤에서 7만1천톤으로 증설, 현재 시운전 중이다.

시는 경안처리장 증설사업으로 관내 13개 처리장을 연계하기 위한 하천 내 차집관로 설치공사(신설 6.5㎞)를 병행해 실시했으며 우기 안전 확보를 위해 지난 5월 차집관로공사도 이미 준공검사를 마쳤다.

이 사업은 광주시 하수도정비기본계획에 따른 단계별 공공하수처리시설 확충사업으로 증가하는 하수발생량에 맞춰 국·도비 등 총사업비 648억원을 투입해 공공하수처리시설을 증설했다.

이번에 증설된 3만1천톤 규모의 공공하수처리시설은 최소 36개월 이상 소요되나 이번 경안처리장 증설공사는 24개월여 만에 사용하게 됐다.

이는 그동안 하수처리용량이 부족해 각종 도시개발 관련 사업의 어려움으로 지역경제에 적지 않은 영향을 끼치고 있어 이를 해소하기 위해 공사기간을 단축했으며 경안처리장 증설사업 사용개시로 팔당호 수질개선과 발생 하수의 효율적 처리가 기대돼 주민 정주여건 개선에도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광주시 전체 하수처리구역이 74.9㎢에서 82.3㎢으로 확장되고 약 5천620가구의 대지와 6천870필지의 전답 등이 하수처리 외(外)지역에서 내(內)지역으로 편입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하수처리장 직관 연결이 가능해 기존 정화조가 폐쇄돼 유지관리비가 개소당 연간 약 150만원이 절감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아울러 하수처리구역 편입으로 각종 개발사업 입지여건이 마련되고 계획 관리지역에서는 휴게음식점과 일반음식점, 제과점 등의 입지가 가능하게 됐다.

시 관계자는 “경안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 사용개시로 각종 개발 인·허가 민원해소와 하수처리구역 내 발생오수를 원활히 처리할 수 있게 됐으며 지속적으로 하수도 기반시설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