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공동주택 실내 체육시설 67곳 점검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코로나19 방역 사각지대 발생 우려에 따른

성남시가 이태원 클럽 발 코로나19 지역내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5월 22일부터 오는 5월 29일까지 공동주택 실내 체육시설 67곳 점검에 나선다.

코로나19 방역 사각지대 발생 우려와 관련 선 제적 대응 차원에서 실시하는 점검이다.

최근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조처에 따라 코로나19 사태로 운영을 중단했던 아파트 내 체육시설을 개방해 5개반 15명의 점검반을 편성했다.

성남시 공동주택 단지내 체육시설 개장현황 파악 결과 208개 체육시설 중 124개 체육시설이 개장을 했거나 개장 예정이다.

실외 체육시설은 테니스장, 배드민터장 등 57개소이며, 실내 체육시설은 골프연습장, 헬스장 등 67개소다.

이번 현장점검은 상대적으로 취약한 실내 체육시설을 대상으로 실시 된다.

현장점검에서는 △이용자 발열체크 및 마스크 착용 △출입자 명부 작성 △고열 등 코로나19 유증상자 이용금지 △체육활동 전후 밀접접촉 자제 △이용자 개인위생 수칙 준수 등 「실내 체육시설 생활 속 거리두기 세부지침」 이행 여부 등에 대해 현장점검 등 행정지도가 이워진다.

체육시설 관리자로 하여 경각심을 심어주고자 “생활 속 거리 두기 지침 미 준수로 인한 코로나19 확진자 출입 및 발생시 감염병 예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이용제한 행정명령 조치 및 과태료 부과, 방역비용에 대한 구상 청구가 될 수 있을 수 있다”는 안내문도 통지할 예정이다.

성남시는 아파트 내 체육시설로 인한 입주민의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해 코로나 19가 완전 종식될 때까지 지도점검을 해나가는 등 체육시설 방역 관리 강화에 총력을 다할 방침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