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어린이집 휴원종료 대비 방역·소독 등 지원 총력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광주시가 어린이집 휴원 종료에 대비,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어린이집 방역과 소독 등 지원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19일 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전체 어린이집에 2차 방역·소독을 실시했으며 20일부터 21일까지 방역물품(비접촉식 체온계, 손세정제)을 배부한다.

이에 앞서 시는 지난 달 3일부터 5일까지 1차 방역·소독을 실시한 바 있으며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면서 어린이집 아동 등원율이 70% 이상으로 증가하자 2차 방역·소독을 실시했다.

또한, 방역물품은 어린이집 재원 아동 수에 따라 차등 지원할 예정이며 코로나19로 인해 접촉 및 혼잡 방지를 위해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전달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시는 교직원 및 아동 건강 체크, 감염병 예방관리 교육 실시 여부, 수시소독 및 환기 여부 등 방역관리 상황을 점검했으며 최근 이태원 지역 방문 교직원·아동에 대한 전수조사를 통해 수시 모니터링 하는 등 어린이집 개원 대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 종료 시까지 영유아 안전을 최우선으로 어린이집 방역체계를 강화하겠다”며 “어린이집과 가정에서도 생활 속 거리두기 이행, 개인위생 수칙 준수, 방역 강화에 힘써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