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내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률 56%… 309만가구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경기도는 도내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률이 접수 시작 5일 만에 50%를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정부는 지난 11일부터 신용·체크카드 소지자에 대해 온라인 접수·지급을 진행 중인 데 이어 18일부터는 은행과 시·군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등 오프라인 현장접수를 시작한다.

경기도 내 정부지원금 지급 대상은 552만 가구로 지급액은 3조 2730억 원이다. 15일 24시 기준 309만 가구(1조 8342억 원)가 신청해 56%의 지급신청률을 보이고 있다.

시·군별로는 수원 62.4%, 화성 60.5%, 김포 59.8% 순으로 집계됐다.

도는 온라인 접수를 이어가는 한편 18일부터 오프라인 현장접수도 병행한다.

온라인 방식은 지난 16일부터 요일제가 해제됐으나 오프라인 방식은 혼잡을 피하기 위해 요일제 방식을 적용한다.

월요일은 출생년도 끝자리가 1, 6인 경우, 화요일은 2와 7, 수요일은 3과 8, 목요일은 4와 9, 금요일은 5와 0일 경우에만 신청할 수 있다.

주말에는 은행을 통한 현장접수는 불가하며 대부분의 시군에서도 주말 접수는 하지 않는다. 다만 부천, 안양, 시흥, 남양주, 구리 등 일부 시에서는 주말에도 운영할 계획이다.

시군별 자세한 접수 일정과 방법은 시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