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심리적 불안 예방을 위해‘생명사랑 실천가게’업무협약 체결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양평군은 지난 12일 양평축산농협 2층 회의실에서 농협중앙회양평군지부, 농업협동조합(양평농협 · 양서농협 · 지평농협 · 용문농협 · 개군농협 · 양동농협 ·청운농협), 양평축산농협, 정신건강복지센터와 자살예방을 위한 번개탄 판매개선 캠페인 ‘생명사랑 실천가게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생명사랑 실천가게”는 자살수단으로 사용되는 번개탄을 올바르게 사용하고, 번개탄 오용에 대한 경각심 및 생명존중 문화를 확산시키고자 경기도화 양평군이 함께 추진하는 캠페인으로, 양평군에서는 2016년부터 지역 내 슈퍼 및 편의점을 대상으로 생명사랑 실천가게 10개소를 운영중이다.

금년에는 기관 간 업무협약으로 지역 내 13개소의 농협하나로마트를 ‘생명사랑 실천가게’로 지정해 번개탄 자살 수단통제 및 생명사랑 인식을 증진시키며,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주민들의 심리적 불안을 예방을 위해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농협 하나로마트에서는 번개탄 구입시 판매자가 구매자에게 번개탄 사용 용도를 물어봄으로써 자살에 대해 한번 더 생각할 수 있도록 하고, 번개탄을 진열대에 두지 않고 따로 보관하며 관리하게 된다.

금년 지정된 생명사랑 실천가게는 양평농협 하나로마트(강상점, 옥천첨 포함), 양서농협 하나로마트(국수점, 서종점 포함), 지평농협 하나로마트(곡수점 포함), 개군농협 하나로마트, 용문농협 하나로마트(단월점 포함), 양동농협 하나로마트, 청운농협 하나로마트 등 총 13개소로 해당 마트에서 번개탄 구입시 번개탄 사용 용도를 물어봄으로써 자살에 대해 한번 더 생각할 수 있도록 하고, 번개탄을 진열대에 두지 않고 따로 보관해 관리하게 된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자살예방사업에 적극 협조해 주신, 농협중앙회양평군지부장님과 지역별 농협 조합장님, 그리고 양평축산농협 조합장님께 깊은 감사말씀 드린다”며, “양평군은 앞으로 생명사랑 인식증진을 위한 사회적 안전망을 구축해 자살률 감소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