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서울문화유산연구원, 양평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500만원 기탁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재)서울문화유산연구원(원장 김한상)에서는 지난 24일 양평군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500만원을 기탁했다.

(재)서울문화유산연구원은 박준범 부원장의 ‘양평군 매장문화재 분포지도’ 제작을 위한 발굴조사 때 전문가 자문으로 다수 참여했으며, 이를 연으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 500만원을 기탁하게 됐다.

(재)서울문화유산연구원 김한상 원장은 “발굴 전문가 자문으로만 참여를 하다 코로나19를 위한 나눔 실천에 참여를 하게 되어 매우 뜻깊고 기쁘다”며, “우리의 성금이 코로나19 예방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재)서울문화유산연구원에서는 앞으로도 발굴조사 자문뿐 아니라 나눔 실천에도 앞장서는 단체가 되겠다고 전해 훈훈함을 더했다. 뜻 깊은 성금은 노인, 장애인, 아동 돌봄서비스 기관의 발열체크에 필요한 체온계를 구입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한편, 양평군에서는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협업하여 「해피나눔성금」을 모아 양평군 내 저소득 취약계층을 돕는 맞춤형 복지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문의 : ☎ 031-770-2142, 해피나눔계좌 : 농협 143-17-006241/경기공동모금회)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