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한국희망연맹중앙회, 여주시에 면 마스크 제작원단 1만장 기증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코로나19 극복에 적극 동참 ’

여주시(여주시장 이항진)는 (사)한국희망연맹중앙회(회장 윤진형)로부터 면마스크 제작에 필요한 재단원단 1만장을 기증받았다고 밝혔다.

500만원 상당의 원단은 한국희망연맹중앙회 회원인 ㈜유니트플러스 유장근 대표가 후원한 것으로 이 원단으로 1만장의 마스크 생산이 가능하다. ㈜유니트플러스는 엘지패션, 코오롱 등에 납품하는 의류유통회사로 이번 기증한 원단 역시 고급원면원단으로 착용감이 우수하여 세탁 및 수회 착용 시에도 변형이 적고 견고하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기증받은 원단은 자원봉사센터와 연계, 마스크제작 자원봉사자들의 참여로 완성하여 재난취약계층에게 우선 배부될 예정이다.

한국희망연맹중앙회는 평소 이 외에도 소외계층 집수리 및 문화 나눔 봉사 등 다양한 사회 공헌활동을 추진하고 있는 단체로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마스크 품귀현상에 따라 자체적으로 수제 천 마스크를 만들고 있다는 사실을 접하고 원단기증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에 이항진 여주시장은 “마스크 착용이 매우 중요한 시기에 봉사단체의 적절한 지원으로 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한 것에 깊이 감사드린다” 라고 전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