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미사2동, 코로나19극복 동참한 고사리손 성금에 훈훈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 “코로나19로 힘든 사람들에게 써 주세요..” 초등학생 5명 저금통 들고 와 익명 기부

 

하남시 미사2동 행정복지센터는 최근‘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시민들로부터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고 23일 전했다.

특히, 지난 19일에는 초등학생들이 고사리 같은 손으로 모은 동전이 담긴 돼지 저금통 5개를 들고 와 18만 5천원을 기부했다.

아이들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이웃주민들을 위해 사용해 주세요.”라는 말만 하고 익명 기부를 실천함으로 행정복지센터 직원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했다

이에, 미사2동 찾아가는 보건복지팀에서는 기부자의 뜻에 따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사각지대의 저소득층을 위해 기부금을 사용할 계획이다.

미사2동 주해연 동장은 “코로나19 사태로 국가적 위기 상황에도 시민들의 마음이 모이는 덕분에 힘을 모아 금방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