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병훈, 경기도 생활SOC 특별조정교부금 20억원 확보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남한산성 계곡 시민 생태·문화 거점조성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자연과 시민이 공존하는 편의시설 조성, 남한산성 랜드마크 기대”

소병훈 더불어민주당 의원(경기 광주시갑)은 남한산성 계곡 시민 생태·문화 거점 조성사업이 경기도 생활SOC 공모사업에 선정돼 20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이 반영됐다고 밝혔다.(총사업비 40억원) 소 의원은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남한산성에 광주시민과 자연이 함께 하는 편의시설이 마련됨으로써 지역경제가 활성화되고 남한산성에 또 다른 랜드마크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이번에 공모에 선정된 남한산성 계곡 시민 생태·문화 거점 조성사업은 역사와 문화 자원을 연결하는 핵심 거점구간인 남한산성 계곡에 생태·문화 거점 인프라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를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고, 지역 방문객들을 위한 종합적인 랜드마크를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구체적인 사업계획은 남한산성면 광지원리 청룡교부터 군월교 공영주차장 일원에 ▲번천 생태공원 조성(실개천, 잔디광장, 초화원 등), ▲벚꽃 십리길 조성(벚꽃 식재 및 산책로 등), ▲물놀이공간 확보를 위한 하도정비, ▲주차장 조성(70면), ▲특산물 판매장 및 간이화장실 설치 등 부대시설 확보 등이다. 앞으로 실시설계 후 착공에 들어가면 올해 안으로 조성이 완료될 예정이다.

소병훈 의원은 “사업대상지가 조선시대에 왕들이 세종대왕능 행차 시 쉬어가던 곳이자 봉화대가 있던 군사적 요충지였던 만큼, 이번 공모 선정은 역사적·문화적으로 굉장히 의미가 있다”며 “공모 선정에 지대한 역할을 한 박관열·안기권 경기도의원을 포함한 더불어민주당 시·도의원들, 그리고 광주시와 함께 앞으로 더욱 풍요로운 광주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생활SOC 공모사업은 하천과 계곡에 있는 불법시설 정비 추진과 병행하여 주변지역 방문객의 이용편의시설을 조기에 설치하고자 경기도가 특별조정교부금 활용하여 추진하는 청정계곡 복원지역 편의시설 생활SOC 공모사업이다. 시설의 설치를 최소화하여 자연 그대로의 공간을 유지하면서도 지역특성과 관광, 공동체 활동을 활성화하기 위한 편의시설 설치와 지속적인 유지·관리를 핵심으로 한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