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신종코로나 관련 가짜뉴스 엄단 하겠다”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불안 정서 자극하는 근거 없는 가짜뉴스 엄단하겠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가짜뉴스와 관련해 수사의뢰 등을 통한 엄정 대응 방침을 밝혔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인적사항이 담긴 공문서 양식의 괴문서가 인터넷에 유포되고 있기 때문이다. 해당문서는 경기도청에서 작성한 공문서와 유사하게 만든 ‘관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발생 보고’라는 문서에는 추가 확진자에 대한 신상과 경로 등의 각종 내용이 담겨 있다.

이와 관련 이 지사는 31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불안정서를 자극하는 근거 없는 가짜뉴스를 엄단하고, 허위사실 유포에 대한 경찰 수사의뢰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제목 밑에는 ‘2020. 1. 31. (금) 13:30 건강관리과’라고 적혀 있고, 세부내용에는 ‘확진자 내역’ ‘향후계획’ 등 공공기관 형식의 문서이나 해당문서는 가짜문서로 확인됐다.

특히 이날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추가 4명에 대한 정부의 공식발표 이후 경기도 성남과 화성에 거주하는 일가족 3명이 ’신종 코로나 확진자’라는 문서가 온라인을 통해 광범위하게 유포되면서 온라인 각종 커뮤니티를 통해 급속히 퍼졌다.

이에 경기도는 “일부 지역 카페를 중심으로 유포되고 있는 ’관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발생 보고’ 문건 내용은 사실이 아니다”라며 “왜곡된 정보로 인한 도민 혼란이 발생하지 않도록 언론인 여러분의 관심과 협조 부탁드린다”는 출입 언론인들에게 긴급 안내에 나서기도 했다.

이 지사는 “SNS, 커뮤니티, 단톡방 등에 보고서 양식의 경기도 확진환자 문건 확산됐다”며 “확인 결과 조작된 ’가짜뉴스’로 판명됐다. 불안 정서 자극하는 근거 없는 가짜뉴스 엄단하고, 허위사실 유포에 대한 경찰에 수사 의뢰 조치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