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먼저 온 통일시민 지원을 위한 지역협의회 구성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먼저 온 통일시민의 안정적인 지역 정착을 위해 하남시 북한이탈주민지원 지역협의회(이하 협의회)를 구성하고 본격적인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13일 위원장인 연제찬 부시장 주재로 위촉장 수여와 부위원장 선출, 향후 정착지원방안 논의 등이 진행됐다.

협의회는 하남시의원, 하남경찰서, 경기동부하나센터, (재)하남시자원봉사센터 등 다양한 분야별 대표를 포함하여 총 12명으로 구성됐다.

연제찬 하남시 부시장은“탈북민에 대한 정착제도가 국가차원에서 시행되고 있지만 가장 가까이에서 접하는 지역사회의 관심과 지원이 필요함을 강조하고 협의회를 통해 지역사회 내 다양한 주체가 함께 동참하도록 함으로써 남북주민이 함께 살아가는 통일준비로 나아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