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의 민주주의 강조한 이재명…“공동체 함께 만들어가야”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이 지사 제1회 경기도민 정책축제 ‘나의경기도’ 개막연설 통해 공동체 구성원 참여 당부…“민주주의 진정하게 내실화하는 방법이 바로 숙의 민주주의”

“ ‘민주주의’를 진정하게 내실화하는 것이 바로 숙의 민주주의라고 생각합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6일 수원 컨벤션센터 3층 컨벤션홀에서 열린 제1회 경기도민 정책축제 ‘나의경기도’ 개막식을 통해 자주적, 자발적, 창의적 민주주의 참여를 당부하며 이같이 말했다.

이 지사는 “우리가 ‘민주주의’라는 이름으로 구성원 모두가 그 사회의 주인, 주권자라고 말은 하지만 실제로 그것이 장치로서 제대로 작동하는지는 꽤 의문”이라며 “ 가끔은 국민들의 의사, 또는 공동체 주민들의 의사라는 것들이 진정한 국민의 의사인지 구성원의 의사인지 의심스러울 때가 많다“고 지적했다.

이어 “정보가 왜곡되면 판단이 왜곡될 수밖에 없다. 정확한 정보에 의한 정확한 의사의 형성이 정말 중요하다”며 “해당 지역의 문제들을 해당 지역주민들이 스스로 정확한 정보에 의해 판단·결정·집행·책임지는 것이 진정한 의미의 민주주의”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해당 지역 또는 해당 공동체 스스로가 나서는 것이 정말 중요하다”며 “자주적이고 창의적이고 스스로 자발적으로 하는 공동체 활동이 중요한 경기도의 가치라는 말씀 드린다”고 당부했다.

이날 개막식은 윤화섭 안산시장, 김종천 안산시장 등 기초자치단체장과 송한준 경기도의회 의장을 비롯한 도의원, 시민사회단체 관계자, 도민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6∼7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경기도민 정책축제 ‘나의경기도’는 도민이 직접 참여해 정책을 제안하고 결정하는 숙의(熟議)민주주의 실현의 장이 목표로 이뤄진다.

‘경기도민의 참여로 이뤄지는 지속가능한 민주주의’라는 목표로 ▲도민주도 네트워크 활성화 ▲지속가능한 정책참여 확산 ▲숙의민주주의 기반조성 등 ‘3대 전략’이 핵심 축으로 진행된다.

이와 함께 행사장 곳곳에는 ▲기본소득 ▲경기지역화폐 ▲닥터헬기 ▲도정혁신 및 적극행정 등 민선 7기 경기도의 대표정책들을 홍보하는 부스가 마련돼 참가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제1회 경기도민 정책축제-나의 경기도’ 행사장 내에서는 오는 7일까지 ▲나의 목소리 ‘정책토론회’ ▲청년들의 우리이야기 ▲김제동과 함께 ‘나의 경기도’ ▲새로운 경기 제안공모 ‘2019 아이디어 공모전’ 본선대회 ▲시군 열린토론회 경진대회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될 계획이다.

경기도는 이번 정책축제가 지속가능한 ‘주민참여와 소통의 장’이 되도록 함으로써 토론과 숙의를 통해 의사가 결정되는 행정 패러다임으로의 전환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