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내년도 예산 3조840억원 편성…‘3년 연속 3조 돌파’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e-스포츠 전용경기장, 수소충전소, 플랫폼 택시 등 4차 산업 분야 육성 중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3조840억원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2020년도 예산안이 확정되면 성남시는 2018년 3조 15억, 2019년 3조 129억, 2020년 3조 840억원으로 지자체 포함 전국 최대 예산규모를 자랑하는 경기도내에서 3년 연속 예산 3조를 돌파하게 된다.

성남시의 내년도 예산은 일반회계는 2조1619억원, 특별회계는 9221억원이 편성돼 올해 본예산 3조129억원보다 711억원(2.4%) 늘었다.

특히, 내년도 예산안은 4차 산업에 중점을 두고 ▲경기 e-스포츠 전용경기장 건립(11억원) ▲승차 거부 없는 플랫폼 택시인 OK 성남택시 시범 도입(12억원) ▲수소충전소 건립(45억원) 등에 책정했다.

분야별로는 사회복지 분야에 일반회계의 42.4%인 9176억원을 배정했다. 아동수당 707억원, 국가유공자 예우 및 지원 83억원, 노인 소일거리 사업 55억원, 위례 어울림종합사회복지관 건립 35억원, 12세 이하 아동 의료비 본인부담 100만원 상한제 6억8000만원, 장애인 택시 바우처 1억8000만원 등에 사회복지 예산을 편성했다.

교통과 물류 분야는 1935억원을 편성했다. 수정구 취락지구 정비 164억원, 남한산성 순환도로 확장공사 108억원, 성남동 공영주차장 조성 50억원, 중원구 여수동 119-2번지 택시공영차고지·쉼터 조성 18억원, OK 성남택시 시범 도입 사업비 12억원 등이다.

문화·관광 분야는 1481억원을 투입한다. 시청공원 다목적 체육시설 조성 28억원, 산성동 성남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조성 27억원, 정자동 성남축구센터 조성에 20억원이 쓰인다.

교육 분야는 766억원의 예산을 책정하고 산업·중소기업, 에너지 분야는 595억원의 예산을 배정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방침이다. 주민이 직접 제안한 주민참여예산 사업은 163건에 73억원의 예산을 편성했다.

한편, 성남시 내년도 예산안은 오는 12월 2일 개회하는 ‘제249회 성남시의회 제2차 정례회’의 심의를 거쳐 오는 12월 18일 확정된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