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 집회 24명…서초 집회 5명 구급환자 발생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소병훈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시 갑)이 소방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10월 3일 개최된 광화문 집회에서 총 24명, 10월 5일 서초 검찰개혁 집회에서는 총 5명이 119 구급환자로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밝혀졌다.

10월 3일 광화문 집회에 관련한 119구급차 출동 및 이송 현황은 소방인력 63명과 구급차 21대가 동원됐으며, 병원으로 이송된 환자는 총 24명으로‘심정지 후 자발순환 회복’1명 및‘경상’23명으로 밝혀졌다.

또한 광화문 집회는 구급환자 총 24명 중, 20대(12.5%)‘3명’, 30대(4.1%) ’1명’, 40대(4.1%)‘1명’, 50대(16.6%)으로 4명, 60대(29%)‘7명’, 70세 이상(33.3%)‘8명’으로 연령대 중 60대와 70세 이상이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한편, 10월 5일 서초구 검찰개혁 집회 119구급차 출동 및 이송 현황은 소방인력 33명과 구급차 11대가 동원됐으며, 병원으로 이송된 환자는 총 5명으로 전원‘경상’으로 집계됐다.

또한, 서초 집회 구급환자 총 5명 중, 30대(20%)‘1명’, 40대(20%)‘1명’, 50대(40%)‘2명’, 60대(20%)‘1명’으로 집계됐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