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경남․충남 버스정보시스템(BIS) 도입률 50% 미만!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전국 평균 도입률 71.6%, 경북 34.8%<경남 44.4%<충남 46.7%
임종성 의원, “경기도 100% 도입, 버스교통정보 국민 모두에게 제공돼야”

시내․광역버스의 실시간 위치정보를 수집하여 버스이용자에게 버스노선, 실시간 위치, 도착예정시간 등을 제공하는 버스정보시스템(BIS: Bus Information System) 도입률이 전국 평균 71.6%에 도달한 가운데 경북과 경남, 충남 등 일부 지방자치단체의 도입률이 50% 미만인 것으로 나타나 해당 지자체의 적극적인 사업 추진 노력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임종성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을)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전국 162개 시․군 중 경상북도 문경시 등 전국 46개 시․군에 버스정보시스템(BIS)이 미구축된 상태다. 특히 경북 34.8%<경남 44.4%<충남 46.7% 순으로 도입률이 저조했다. 반면 서울시와 경기도, 강원도, 제주 등의 버스정보시스템 도입률은 100%였다.

이에 임 의원은 “‘광역BIS지원 사업’은 국비와 지방비 매칭이 3:7로 추진되는 사업으로 일부 지자체의 경우 예산확보에 어려움이 있어 현재까지 미구축 된 것으로 파악된다”며 “중소 시․군의 부담을 줄일 수 있는 통합BIS센터 구축 등을 적극 활용해 국민의 중요 이동수단인 시내․광역버스의 교통정보를 국민 모두가 차별 없이 누리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2019년 8월 31일 기준 미구축 지자체 46개 중 경북 상주시 등 11개 시․군은 현재 구축 중에 있으며, 국토부는 2020년도 사업예산에 25억 원을 반영해 미구축 22개 시․군에 지원할 계획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