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병용·오지훈 의원, 미사1-3단계 황산교차로 지하차도 합동점검 실시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경기 하남시의회 정병용·오지훈 의원(더불어민주당,미사1동·미사2동)은 미사1-3단계 황산교차로 지하차도 현장을 방문하여 합동 점검을 실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날 합동점검에는 하남시의회 정병용 의원, 오지훈 의원, 임명근 미사 입주자대표, 시 관계 공무원, LH 관계자, 공사 시공사 등이 참석했다.

황산교차로 지하차도(720m)는 하남시 풍산동과 서울시 상일동을 잇는 길이 1.08km , 폭 50∼65m의 구간으로 2016년 7월 22일 착공하여 올해 7월 31일 준공을 하였으며 인수인계를 앞두고 있다.

현장점검에 나선 합동TF팀은 LH하남사업본부에서 미사1-3단계 황산교차로 지하차도 주요 시설물 인수인계 점검 사항에 대하여 브리핑을 받고 현장 곳곳을 집중 점검하였다.

점검결과, 정 의원은 황산교차로 지하차도에서 서울방향으로 빠져나오는 차선이 버스전용차로와 겹치면서 차량들이 불가피하게 차선을 변경함에 따라 출근길에 심각한 교통 체중을 유발하고 있다고 지적했으며, 이에 LH 관계자는 지적한 사항에 대해 외곽순환고속도로 상일IC 교각 하부 공간을 도로로 확장하여 교통 문제가 해소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황산사거리~(구)덕풍파출소건물 구간 도로 재포장, 선동IC방향 좌회전 시 사고위험 감소를 위한 안전대책 강구, U타입 상부 구간 도로 옆 표지병 설치, 횡단보도 자전거도로 미끄럼방지 포장, 자전거 보관소 설치 등 도출된 문제점들에 대한 보완을 요구했다.

정병용 의원은 “점검결과 아직 다소 미진한 부분이 있다”며 “황산교차로가 시의 관문인 만큼 시설물 보완을 통해 인수인계에 만전을 기하고 안전한 도로시설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하남시 관계자 및 LH에 요구했다.

오지훈 의원은 “황산교차로 지하차도가 시민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특단의 대책을 강구할 것”을 요청했다.

한편, 시는 “이번 합동점검 뿐만 아니라 시민 불편 해소 및 안전 확보를 위하여 지속적인 점검을 진행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