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난임시술비 지원사업 대상 확대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 하남시 난임시술비 지원 연령제한 폐지 및 지원 횟수 확대
– 하남시 거주 기준 중위소득 180% 이하 가정의 난임 진단을 받은 자 중
· 연령: 만44세→제한없음, 인공수정:3회→5회, 체외수정:7회→12회

하남시는 7월부터 건강보험 난임치료가 확대됨에 맞춰 난임부부시술비 정부지원사업 대상자 연령제한을 폐지하고 지원 횟수를 확대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난임시술비 지원사업의 대상자는 하남시 거주 기준 중위소득 180% 이하 가정의 난임 진단을 받은 자로 기존 만 44세 이하 지원이 폐지되어 연령제한 없이 인공수정 5회(2회 학대), 체외 수정 12회(5회 학대) 지원되며 지원금은 회당 최대 40만원에서 50만원까지 지원 받을 수 있다.

한편, 시는 미사강변도시 및 위례신도시의 급격한 인구 유입과 더불어 출생아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모자보건사업에 대한 요구도 증가에 따라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지원사업 첫째아 이상 확대, 산후조리비 지원 등 출산지원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사업 지원에 관한 사항은 보건소 모자보건실 ☎ 790-5040 으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