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애국선열의 숭고한 희생, 날마다 기억하겠다”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염태영 수원시장, 제64회 현충일 추념사
염태영 수원시장은 “현충일 하루만이 아니라, 날마다 애국선열의 거룩한 뜻과 숭고한 희생을 기억하겠다”고 말했다.

염태영 시장은 6일 수원 팔달구 현충탑에서 열린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우리는 애국선열들에게 커다란 빚을 지고 있다”며 “시민사회 속에서 보훈의 가치가 잊히지 않도록, 역사를 올바르게 기억하고 보훈가족 예우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3.1운동 100주년이 되는 올해를 새로운 100년을 여는 ‘평화의 원년’이 되도록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추념식에는 수원 보훈가족 2000여 명과 염태영 시장, 이재명 경기도지사, 나치만 경기남부보훈지청장, 이영수 애국지사 등이 참석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추모했다. 국민의례, 묵념, 헌화 및 분향, 염태영 시장의 추념사, 보훈가족 분향 등으로 진행됐다.

염 시장은 “수많은 순국선열의 고귀한 희생이 있었기에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었다”며 보훈 가족과 국가 유공자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수원시는 보훈가족과 참배객들의 교통편의를 위해 이날 수원역 등 시내와 현충탑을 오가는 셔틀버스 15대를 운행했다. 추념식 후에는 대전·서울 현충원을 오가는 차량도 지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