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의회, 성남특례시 지정을 위한 범시민추진위원회 발대식에서 시민들과 뜻 모아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성남시의회(의장 박문석)는 16일 시청 온누리에서 열린 ‘성남특례시 지정을 위한 범시민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 발대식’에 참석해 성남특례시를 향한 시민들의 뜨거운 목소리에 힘을 보탰다.

인구 100만 이상 도시를 특례시로 지정한다는 내용이 담긴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이 국회통과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성남시민들은 성남시의 특례시 지정을 위해 범시민추진위원회를 결성했다.

추진위는 장동석 성남시주민자치협의회장, 원복덕 성남시여성단체협의회장, 이영균 가천대 법과대학장, 박용후 성남상공회의소 회장, 곽덕훈 아이스크림미디어 부회장이 공동위원장을 맡았다.

박문석 의장은 추진위 발대식에서 “인구수 기준 특례시 지정은 지방자치시대를 역행하는 것이다. 종합적인 행정수요를 고려한다면 성남시는 마땅히 특례시가 되어야한다.”며 성남특례시의 당위성을 피력했다. 또한 “이제 특례시는 96만 성남시민의 염원이다. 성남특례시가 되는 그날까지 시의회도 시민들과 함께 뛰며 성남시의 위상을 높이고 시민의 자존심을 지키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추진위원회는 발대식을 시작으로 범시민 서명운동과 행정수요를 고려한 특례시 지정기준 법제화 청원 운동 등 본격적인 활동을 펼치며 성남 특례시 지정을 향한 성남시민의 의지를 알릴 계획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