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장애인복지관, 제39회 장애인의날 기념「함께하는 어울림, 함께하는 걸음」 행사 개최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 19~20일 양일간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 가져

○ 19일, 하남시장애인복지관-한국영화인총연합회 하남시지부 공동 주관… ‘하남시 장애인 영화제’ 가져

○ 20일,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어울림축제 가져
· 장애인인식개선 ‘도전!골든벨을 울려라’, 체험 및 먹거리, 플리마켓 등 진행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지난 19~20일 양일간 하남시장애인복지관(미사강변남로 56)에서 제39회 장애인의 날을 기념한「함께하는 어울림, 함께하는 걸음」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22일 밝혔다.

이틀간에 열린 이번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는 19일인 첫날에는 하남시장애인영화제를 20일에는 지역주민들과 함께하는 어울림축제로, 장애인뿐만 아니라 지역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하남시장애인영화제는 하남시장애인복지관(관장 민복기)과 한국영화인총연합회 하남시지부(지부장 장인보)에서 공동 주관·주최했다.

장애인인식개선 단편영화(UCC) 공모전 및 시상식,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협동 제작한 스마트폰 단편영화상영, 레드카펫행사, 찾아가는 문화활동 이응일 감독 특강 및 ‘반짝반짝 두근두근’,‘두개의 빛’의 배리어프리(barrier free) 영화상영으로 진행됐다.

※ 배리어프리 :고령자나 장애인들도 살기 좋은 사회를 만들기 위해 물리적·제도적 장벽을 허물자는 운동

이번 영화제를 통해 장애인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심어주고, 장애인들에게도 쉽게 영화를 함께 관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지역주민들과 함께하는 어울림축제에서는 청소년 및 시민들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장애인식개선‘도전! 골든벨을 울려라’라는 퀴즈프로그램 진행 ▲장애유형별 체험마당 ▲먹거리부스 ▲플리마켓 등 다양한 체험과 구경거리를 제공했다.

이번 어울림축제는 지역청소년들이 퀴즈를 통해 쉽게 장애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심어주고, 장애체험을 통해 장애를 가진 사람들이 겪는 불편함을 직접 체험해 봄으로 서로 이해하고, 공감하는 기회의 장을 마련했다.

김상호 시장은 축사에서“장애인이 차별 없이 생활할 수 있도록 다양한 복지정책을 통해 장애인 인식개선과 편견 없는 생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올바른 장애에 대한 이해를 통해 장애와 비장애를 구분하지 않고 모두가 더불어 살아가는 빛나는 하남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