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자2동 치매안심마을 출발!!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분당구보건소(소장 홍경래) 치매안심센터에서는 분당구 정자2동 한솔마을(7,750세대)을 「치매안심마을」로 지정하고 3월 6일(수) 오후4시 분당구보건소장,  정자2동장, 6개소 경로당 회장 및 지역주민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치매안심마을 주민설명회 및 현판식’을 개최했다.

치매안심마을은 치매에 대한 올바른 교육을 통해 치매예방 및 조기발견·치료 기반을     조성하고 치매환자가 살아온 지역사회에서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환경 마련을 통해 치매환자와 가족이 행복한 치매 친화적 안심공동체를 실현하는데 그 의의가 있다.

2018년 8월 29일 개소한 분당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서는 치매안심마을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안심리더, 치매파트너를 양성하여 인식개선 및 치매 친화적 환경을 조성하고,  치매선별검사 및 치매예방교육으로 치매예방·조기발견을 진행하고, 배회가능 어르신     인식표 발급 및 지문 사전등록, 치매가족 지원프로그램을 통하여 치매 돌봄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치매안심마을이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인식 확대로, 치매환자와 가족이 소중한 기억을 담고 있는 치매안심마을에서 불편함 없이 안전한 삶을 영위하는데 큰 역할을 하리라 기대한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