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백군기 시장과 600여 직원 청렴실천 결의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용인시는 13일 시청 에이스홀에서 반부패·청렴 공직문화 확산을 위한‘청렴실천 결의대회’를 열었다.

직원 월례회의와 함께 열린 이날 대회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600여명 직원이 참석해 청렴문화 확산과 부패척결 의지를 다졌다.

이 자리에서 직원들은 △공정한 직무수행 △투명한 업무처리 △권한남용·이권개입·알선·청탁 금지 △금품·향응 수수금지 △공무원 행동강령 준수 등을 결의했다.

백군기 시장은 “청렴은 무엇보다도 중요한 공직자의 덕목이다”라고 강조하고 “청렴우수도시가 된 것에 만족하지 말고  원칙과 정의를 지키며 부정부패 척결에 힘써주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시는 청렴한 공직문화를 정착시키고 반부패 운동을 시 전역으로 확산시키기 위해 지난 2016년부터 매년 청렴실천 결의대회를 열어왔다.

이같은 노력으로 시는 지난 해 권익위의 공공기관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청렴도시로서 이미지를 세웠다.

시는 올해도 청렴도 향상을 위해 공모전과 청렴콜센터 운영, 전직원 청렴교육, 전 부서 청렴설문조사, 청렴소식지 발행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