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홍역 예방접종 당부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여주시 보건소는 최근 전국적으로 홍역 환자가 잇따라 발생하고 유럽과 베트남, 태국 등지에서 홍역이 유행하여 영·유아와 해외여행객들을 대상으로 확산될 것을 우려해 예방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홍역은 급성 발진성 바이러스 질환으로 전염성이 높고 고열과 발진을 동반하는 질병으로 기침 또는 재채기를 통해 공기로 전파되는 특징이 있으며, MMR 예방접종으로 예방이 가능하다. 어린이의 경우 홍역 표준 접종일정(1차 생후 12~15개월, 2차 만4~6세)에 따라 적기에 접종해야 하며, 홍역 유행국가로 여행하는 시민은 출국 4~6주 전 예방접종을 완료해야 한다.

여주시 보건소는 관내 병·의원에 홍역 예방 안내문 및 홍역환자발생 대응 매뉴얼을 배포하는 등 홍역 발생 최소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예방을 위해서는 홍역 유행국가 여행 시 1967년 이후 출생한 성인 중 면역의 증거가 없거나 예방접종력이 없는 6개월 이상 영아는 출국 전 최소 1회의 홍역(MMR)예방접종을 해야 하고 여행 중 30초 이상 비누로 손 씻기, 기침예절 지키기 등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확진자와 접촉했거나 해외여행을 다녀온 후 발열을 동반한 발진증상이 있으면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나 보건소로 신고 바란다.”고 덧붙였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