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준 이천시장 특수협 공동위원장 선출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엄태준 이천시장이 특별대책지역 수질보전 정책협의회 공동위원장으로 선출됐다.

팔당 유역 7개 시·군이 참여하는 ’특별대책지역 수질보전정책위원회'(특수협)는 7일 한강유역환경청 3층 대강당에서 열린 ‘제12차 특별대책지역수질보전정책협의회’에서 새 공동위원장으로 엄태준 이천시장을 선출 했다고 밝혔다.

7개 시장‧군수 대표 공동위원장으로 선출된 엄태준 이천시장은 “문재인 대통령이 대선 후보시절에 공약했던 상수원 다변화 정책의 실천 방안이 마련되어야 한다”면서 “상수원 관리를 중앙정부가 직접 하지 말고, 강변 지자체에 맡기면 7개 시‧군이 적극적인 수질 관리 동기 부여가 될 것 이다”고 말했다.

또한 엄 시장은 상수원 수질개선과 지역발전을 위한 제도개선 방안으로 상수원관리지역 지자체에 용수권 이관 또는 공동 소유와 용수권을 소유한 지자체에 맑은 물 생산․관리를 의무화하여 체계적인 시스템을 만들고 상수원 관리지역 지자체가 물 관리 전반에 대한 책임을 갖고 관리하며, 강변 지자체 용수권 관리 등의 경제적 인센티브 부여 등 이행 방안 강구를 제시 했다.

위원장으로 선출된 엄 시장은 “팔당상수원 특별대책 지역인 7개 시‧군이 소통의 다리가 되어 7개 시‧군의 목소리를 하나로 만들어 내고 나아가 중앙정부에 7개 시‧군의 입장을 분명히 하고 충분히 전달하겠다”며 “7개 시‧군이 적극적으로 팔당상수원의 수질보전을 넘어 수질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그러한 노력과 희생이 정당하게 평가 되고 충분히 보상될 수 있도록 공동위원장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음성군 가축분뇨음식물공공처리시설 설치부지가 이천시와 연접한 지역인 감곡면
원당리에 추진되므로 인해 발생 되는 환경영향피해 상황을 환경부차관에게 설명하며
부지 이전 필요성을 강력하게 피력했다.

특수협 공동위원장은 당연직인 박천규 환경부차관, 김희겸 경기도 행정1부지사를 비롯해 김인구 가평군 주민대표, 이광우 양평군 주민대표 등 4명과 7일 선출된 엄태준 이천시장과 송기욱 가평군 의회의장을 포함해 모두 6명이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