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주거급여 집중신청 홍보활동 실시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주거 취약계층을 위해 12월 한 달간 주거급여 집중 신청기간을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시는 국토교통부 및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주거복지 유관기관과 협력해 주거 취약계층 밀집지역을 대상으로 오는 10일부터 31일까지 주거급여를 안내하는 방문 상담 집중신청 홍보활동을 할 계획이다.

이는 지난 10월 주거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이 폐지됐지만 여전히 고시원, 쪽방촌 등 비주택에 살면서 주거급여 혜택을 받지 못하는 취약계층이 상당하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시는 고시원.쪽방촌 등 비주택, 유동인구가 많은 터미널, 경로당, 노인종합복지회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등에서 현수막과 전단지를 통해 홍보할 계획이며 복지전담팀, 이.통.반장 등을 통해 신청안내문을 배포하고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를 안내할 예정이다.

주거급여는 신청가구의 소득·재산만 평가해 소득 인정액이 기준 중위소득의 43%(4인 가구 기준 194만원) 이하라면 받을 수 있다. 내년부터는 기준 중위소득의 44%(4인 기준 202만9956만원) 이하 가구가 주거급여 수급 대상이다.

시 관계자는 “그동안 주거급여 수급 신청을 하지 않았거나 부양의무자 기준으로 인해 선정 과정에서 탈락했던 가구들은 각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고 말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