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이영아 의원 “지자체의 불투명한 행정이 어린이 급식센터 부실 방관한다”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하남어린이급식지원센터의 총체적 부실 운영 지적

하남시의회 이영아의원(더불어민주당/나 선거구)은 13일 열린 제276회 임시회 시정질의에서 최근 불거진 하남어린이급식지원센터의 부실운영 실태 전반에 대한 시정질문을 했다.

이 의원은 하남어린이급식지원센터의 △출퇴근 조작 및 직원관리 소홀 △관용차량 사적사용 △지자체의 관리감독 소홀 △감사자료 미제출 등 4개 분야로 나누어 지적하며 그간 수집한 자료를 공개했다.

최근 모 방송사에서 보도되었던 영상자료를 보여주며, 하남어린이급식지원센터가 아이들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는데 있어서 그 역할을 제대로 하고 있지 못하고 있다고 강하게 질타하고 센터 내부에서의 출퇴근 조작, 관용차량의 사적사용 등 비도덕적 근무행태에 대해서도 문제를 제기했다.

이어 시에서는 2012년도 내부감사 자료와 식품의약품안전처 합동점검시 관련 자료가 있음에도 합당하지 않은 이유로 제출하지 않았으며, 하남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의 부실 운영은 감사 자료조차 제대로 공개하지 않는 부실한 관리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시 담당부서에도 책임을 물었다.
지자체의 불투명한 행정이 어린이 먹거리 안전을 위해 연간 6억원을 들여 운영하고 있는 어린이급식지원센터의 부실을 방관하고 있다고 재차 강조했다.

이 의원은 마지막 발언을 통해 문제 해결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하남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의 운영에 대해 독립성과 전문성을 구축하여 평가를 강화하고 평가 결과에 따라 지자체의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에 대한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운영에 대한 투명성과 책임성을 담보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한편 초선의원으로서 시정질문을 통해 행정부에 강력한 문제제기를 한 이 의원은 앞으로 활발한 의정활동을 예고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