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시․도의회 최초 평화의 소녀상 건립 위한 업무협약 

0
<경기 미디어리포트 뉴스> 박정훈 기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에 대한 명예회복과 인권문제 해결 노력을 다짐하기 위한 상징으로 시․도의회 최초의‘평화의소녀상 건립’추진

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 염종현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과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단(단장 김봉균 의원)’은 7일 의회 제1간담회장에서 조각가 김서경, 김운성씨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소녀상 건립에 협력하기로 했다.

김서경, 김운성 작가는 중앙대 조소과를 졸업한 부부 작가로 2011년 일본대사관 앞 첫 번째 소녀상을 설치하고, 전국과 외국에 소녀상 설치에 힘쓰고 있다.

이날 협약은 경기도의회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단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에 대한 명예회복과 인권문제 해결 노력을 다짐하기 위한 상징으로 시․도의회 최초의 ‘평화의소녀상 건립’ 추진하고 있는데, 이 과정에서 김서경, 김운성 작가와 함께 노력하자는 공감대가 형성되어 추진되었다.

주요 내용으로는 ▲ 위안부 피해자들의 인권과 명예회복을 위한 올바른 역사인식의 정립, ▲ 소녀상 건립 기금모급을 위한 캠페인 활성화, ▲ 경기도청 신청사 이전 후의 소녀상 관리방안 등에 상호 협력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송한준 의장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기리고 그들의 명예를 회복하는 일은 우리 사회의 올바른 역사관 정립을 위해서도 매우 중요한 일이다”라면서 “소녀상 건립으로 피해자분을 조금이나마 위로할 수 있길 바라며 경기도의회가 함께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염종현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은 ”일본군위안부 피해자 인권 회복을 위한 소녀상 건립에 경기도의회가 동참해 기쁘며, 이번 계기로 소녀상 건립 운동을 많이 알리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소녀상 건립추진단장 김봉균 의원도 앞으로 소녀상이 평화를 바라는 미래지향적 상징물로 자리매김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평화의 소녀상은 오는 12월 14일 경기도의회에 설치되어 제막식을 치를 예정이며, 건립을 위해 경기도의원 125명이 기금 모금에 동참하였다.

협약식에는 송한준 의장, 염종현 대표의원을 비롯하여 김봉균 건립추진단장, 민경선 정책위원장, 유광혁 의원(추진단 간사), 김우석 의원, 유영호 의원, 신정현 의원, 이혜원 의원, 오지혜 의원과 평화비경기연대 진승일 집행위원장, 수원평화나비 김향미 대표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인터넷뉴스팀> gk1news@hanmail.net / cnn0428@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의견쓰기

- 기사 공유하기 -

<저작권자 © 미디어리포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